제주고씨 홈페이지 방문을환영합니다.









로그인

  고성한(髙成翰) 독립운동가  
조회 : 2,638, 추천 : 465


1888~1921  

서로군정서(西路軍政署)에서 활동하였다. 고성한이 활동한 이 단체는 1919년 4월 초순 이상룡(李相龍) 등이 중심이 되어 유하현(柳河縣) 고산자(孤山子)에서 조직한 군사정부인 군정부(軍政府)가 동년 11월 17일 임시정부에 소속하는 단체로 개편 되면서 그 이름을 개칭한 것이다.

서로군정서는 독판제(督辦制)에 의해 운영되었다. 즉 최고지휘부인 독판부 아래에 무장활동을 담당하는 사령부・참모부・참모처 등을 두었으며, 이를 보조해주는 기관으로 정무청・내무사・법무사・재무사・학무사・군무사 등을 설치하였던 것이다. 이들 각 부서는 독판(督辦) 이상룡, 정무총장 이탁, 내무사장 곽문(郭文), 재무사장 남정섭(南廷燮), 학무사장 김형식(金衡植), 법무사장 김응섭(金應燮), 군무사장 양규열(梁圭烈), 참모부장 김동삼(金東三), 사령관 이청천(李靑天) 등이 담당하였다.

고성한이 참여한 서로군정서에서 주로 활동한 인물은 40대의 장년층이 그 주류를 이루었으며, 그들의 대부분은 신민회(新民會)의 독립전쟁론에 의거하여 만주지역으로 정치적인 망명을 한 인물들이었다.

서로군정서에서는 조직 이후 출신인사들이 많은 평안도와 경상도 지역에서 군자금 모집을 전개하였으며, 독립군을 양성하기 위하여 신흥무관학교(新興武官學校)를 설치하고, 유하현 고산자 하동(河東)지역에 40여 간의 광대한 병사와 수만 평의 연병장을 부설하였다.

서로군정서에서 고성한은 의용군(義勇軍)에 소속되어 활동하였다. 의용군은 1914년 통화현에서 무장부대인 백서농장(白西農莊)을 운영하던 채찬(蔡燦)・신용관(辛容寬) 등에 의해 조직되었다.그 후 채찬・장기초(張基礎) 등에 의하여 세력이 확충되어 병력이 900명에 달하였으며, 본부는 집안현(輯安縣)과 통화현(通化縣) 등지에 있었고, 국내진공작전과 친일파 제거 등을 주로 하였다.

고성한은 서로군정 의용군의 계획에 따라 1921년 국내 갑산(甲山)・성진(城津) 등에서 활동하다 일본군과 전투 중 전사 순국하였다.

정부에서는 고인의 공훈을 기리어 1995년에 건국훈장 애국장을 추서하였다.

▒ 상세설명
*서로군정서(西路軍政暑) : 1919년 5월 만주에서 조직된 무장독립운동단체


        

 
 
94    고익규(髙翊奎) 독립운동가       2683
93    고윤한(髙閏韓) 독립운동가       2712
92    고원직(髙元直) 독립운동가       2722
91    고용환(髙龍煥) 독립운동가       2599
90    고용진(髙龍鎭) 독립운동가       2931
89    고영신(髙永信) 독립운동가       2873
88    고앙주(髙昻柱) 독립운동가       3763
87    고승득(髙勝得) 독립운동가       2759
   고성한(髙成翰) 독립운동가       2638
85    고봉준(髙奉俊) 독립운동가       2892
84    고득수(髙得秀) 독립운동가       2884
83    고대선(髙大先) 독립운동가       2595
82    고윤환(髙允桓) 독립운동가       2627
81    고순례(髙順禮) 독립운동가       2475
80    고봉근(髙奉根) 독립운동가       2668
79    고평(髙平) 독립운동가       2885
78    고인덕(髙仁德) 독립운동가       2689
77    고운기(髙雲起) 독립운동가       4153
76    고두환(髙斗煥) 독립운동가       3016
75    고희동(髙羲東) 우리나라 최초의 서양화가       3523

     
이전1112131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