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고씨 홈페이지 방문을환영합니다.









로그인

  고수관(髙壽寬) 조선 후기 판소리 명창  
조회 : 2,596, 추천 : 405


생몰년 미상. 조선 순조 · 철종 때 활동하였던 판소리 명창으로 충청남도 해미(海美)에서 태어나 말년에는 공주에서 살았다.

판소리를 익혀 명창이 되었는데 뒤에 염계달(廉季達)의 영향을 받아 흥보가를 잘 불렀다 한다. 권삼득(權三得) · 모흥갑(牟興甲) · 염계달 · 송흥록(宋興祿) · 신만엽(申萬葉) 등과 함께 서울에서 공연활동을 벌여 이른바 판소리 8명창으로 꼽혔다.

순조 때 이들의 활동상황이 여러 문헌에 보이는데 흔히 고송렴모(髙宋廉牟)라 하여 네 명창의 이름이 많이 나온다. 만년에는 고향에 내려와 있었고 80세가 넘게 살았는데 즉흥적으로 한시를 지을 만큼 학식이 있어 시서화(詩書畵) 3절이라 이르는 신위(申緯)와 교유가 깊었던 것이 자하(紫霞)의 문집에 보인다.

여러 청을 잘 구사하여 후세에 그를 ‘딴청일수’라 하였다. 춘향가 · 흥보가에 장하였고 특히 춘향가 가운데 자진사랑가를 잘 불렀다. 자진사랑가를 염계달 추천목으로 아기자기하게 불러 후세에 판소리 명창들이 이 대목을 부를 때에 흔히 ‘예전 장안(長安) 명창 고동지(髙同知)제로 사랑가를 부르겠다’고 말하고 ‘사랑 사랑 사랑 내 사랑이야’하고 소리를 하는 수가 많다.

신재효(申在孝)는 그의 이런 아기자기한 음악성을 ‘고동지(髙同知) 수관이난 동아부자(同我婦子) 탑피남묘(?彼南畝) 은근문답(慇勤問答) 하는 거동 근과농상(勤課農桑) 백낙천(白樂天)’이라 하였다.

그의 자진사랑가는 오늘날 널리 불리어지고 있다.


        

 
 
214    고시학(髙時鶴) 조선 후기 시인       2074
213    고처량(髙處亮) 조선 후기 문신       2123
212    고휴규(髙烋圭) 일제강점기 항일운동가       2232
211    고제천(髙濟川) 조선 후기 유학자       2098
210    고제환(髙濟煥) 조선 후기 무신       3373
209    고제언(髙濟彦) 일제강점기 항일운동가       2074
208    고제신(髙濟臣) 독립운동가       2072
207    고제안(髙濟安) 조선 말기 유학자       2080
206    고헌진(髙憲鎭) 일제강점기 시인       3765
205    고한벽(髙漢壁) 조선 후기 유학자       2040
204    고한록(髙漢祿) 조선 후기 무신       2279
203    고제몽(髙濟夢) 독립운동가       2097
202    고응후(髙凝厚) 조선 중기 의병       2125
201    고종원(髙宗遠) 임진왜란때 고씨동굴(髙氏洞窟)로 피신       3146
   고수관(髙壽寬) 조선 후기 판소리 명창       2596
199    고이후(髙以厚) 조선 중기 선비       2203
198    고흥운(髙興雲) 고성군수 역임       2737
197    고정훈(髙貞勳) 언론인・정치인       2763
196    고한승(髙漢承) 신극운동가・아동문학가       2359
195    고복수(髙福壽) 가수       3624

     
12345678910다음